지석진 비밀 폭로?
"PD에게 편집 부탁"
김종국 "그럴 깜냥 아냐"
'런닝맨' / 사진 = SBS 영상 캡처
'런닝맨' / 사진 = SBS 영상 캡처


'런닝맨' 이광수가 지석진의 편집 개입을 폭로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는 초아와 조세호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광수는 "지석진 형이 지난 퀴즈 녹화 끝나고 보필 PD에게 전화를 했다더라. 문제 거의 다 맞힌 거니까 정답처럼 편집 좀 해달라고"라며 편집에 개입했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에 지석진은 "광수가 한 얘기는 사실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종국은 "미안한데 형은 그런 역할이 아니다. 그럴 깜냥이 아니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