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양락♥팽현숙, 인기 입증
최양락 "20대 셀카 요청 多"
"'빈센조' 섭외 받았다"
'아는형님' 275회/ 사진=JTBC 제공
'아는형님' 275회/ 사진=JTBC 제공


최양락, 팽현숙 부부가 JTBC '아는 형님'에 출연해 고공행진 중인 인기를 자랑했다.

10일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서는 티격태격 사랑스러운 케미로 많은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1호 코미디언 부부 최양락, 팽현숙이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최근 녹화에서 팽락 부부는 결혼 33년차다운 찰떡 호흡과 노련한 예능감으로 예측 불가한 입담을 선보였다. '프로 예능꾼' 이수근도 "둘이 지금 콩트 하는 거지?"라며 박장대소를 금치 못했다.

부부는 "JTBC 예능 프로그램 '1호가 될 순 없어'를 통해 얻은 인기를 실감한다"고 말했다. 최양락은 "요즘은 젊은 친구들이 먼저 셀카 찍자고 다가온다"며 귀여운 자랑을 덧붙였다. 이어 "송중기 주연 드라마 '빈센조'에서 감초 역할로 섭외도 들어왔다"고 밝혔다.

팽락부부의 부부 싸움 뒷 이야기도 공개됐다. 형님들은 "방송에서 두 사람이 싸우는 건 콘셉트 아니냐"고 물었고, 팽현숙은 부부가 사이좋게 지내는 모습을 본 지나가던 시청자의 반응을 전해 웃음을 안겼다.

'아는 형님'은 10일 오후 9시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