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야호, '톱10귀' 쫑긋
1대1 심층 면접 진행
하정우 진짜 정체 KCM?
'놀면 뭐하니' 예고/ 사진=MBC 제공
'놀면 뭐하니' 예고/ 사진=MBC 제공


MBC ’놀면 뭐하니?’에서 ‘MSG워너비’ 결성 프로젝트를 진행 중인 유야호(유野好)와 ‘블라인드 오디션 1라운드’ 지원자 ‘김남길’과 ‘하정우’의 1 대 1 심층 면접이 펼쳐진다.

오는 10일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에서는 유야호의 취향을 저격한 ‘봉산탈춤’을 선보인 ‘김남길’과 절대 KCM이 아니라는 ‘하정우’가 합격을 가를 심층 면접에 임한다.

최근 녹화에서 하늘빛 도포자락을 휘날리며 기타를 메고 등장한 ‘김남길’은 시작부터 유야호를 당황케 만들었다. 그는 보이 그룹 결성 소식을 듣고 지원했다고 밝히며 “이럴 줄 몰랐다”고 되레 버럭했다.

그는 친화력을 위해 배웠다는 ‘봉산탈춤’ 한마당을 펼쳤는데, 그의 신명나는 춤 사위에 유야호는 흥을 주체 못하고 북을 들어 장단을 맞추며 “우리 것이 좋은 것이여”를 외쳤다. ‘팔도강산 한량’ 스타일을 제대로 보여준 그의 탈춤에 반한 유야호는 “사람을 모을 테니까, 국악 보이 그룹 할래요?”라고 제안했다는 전언이다.

이어 유야호가 반가움에 만남을 청한 지원자 ‘하정우’의 모습도 포착됐다. 유야호는 팔토시를 끼며 “그대로십니다”라고 돌직구를 던졌고, 확신의 신청곡으로 ‘흑백사진’을 요청했다.

절대 ‘KCM이 아니다’라는 지원자 ‘하정우’는 “스타가 되고 싶습니다”라고 지원동기를 밝혔고, 유야호의 계속되는 압박 수사에 제작진을 향해 힐끔거리는 모습으로 웃음을 유발했다. 유야호의 신청에 KCM의 ‘흑백사진’을 열창한 ‘하정우’의 진짜 정체에 관심이 집중된다.

‘놀면 뭐하니?’는 오는 10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