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명수' 박명수 광희 /사진=JTBC
'할명수' 박명수 광희 /사진=JTBC


박명수가 광희에게 음원 발매를 제안했다.

9일 JTBC ‘할명수’에서는 박명수가 광희와 함께 성대모사 능력자들 사이에 숨어있는 연예인을 찾는 대회 ‘히든스타’ 이벤트를 이어간다. 이번에는 박명수가 자신을 성대모사 하는 사람들 사이에서 진짜 자신의 목소리를 찾는데 도전했다.

박명수는 게스트로 함께하는 광희에게 고마움을 전하며 “후배 중 광희를 제일 좋아한다. EDM으로 코믹송을 만들어 음원을 내자”라고 제안했다.

이에 광희는 평소 박명수가 촬영 도중 쉬는 시간마다 본인의 EDM 노래를 들려준다며 “EDM 좀 그만 해요”라며 거절했다. 뾰로통한 박명수의 모습에 광희는 곧바로 “미안하다” “나도 모르게 진심이 나왔다”고 고백해 웃음을 자아냈다.

오디오를 듣기에 앞서 박명수는 “백 퍼센트 알 수 있다. 내 목소리를 따라 할 수가 없다”라며 자신감을 내비쳤다. 이어 “내가 음정을 잘 기억하지 못하기 때문에 매번 노래가 다르다”라며 본인 목소리를 찾기 쉬울 것이라 예상했다.

하지만 첫 번째 라운드가 시작되자 박명수는 혼란스러운 모습을 보였다. 라운드를 거듭할수록 “이거 난데”, “이거 내 CD(음반) 아니야?”라며 성대모사 능력자들의 실력에 혀를 내둘렀다.

심지어 온라인으로 함께한 시청자들 역시 박명수가 한 사람을 택하면 다른 참가자가 진짜 같다며 의견을 내는 등 미궁에 빠지는 모습이 그려졌다.

박명수도 깜짝 놀란 박명수 성대모사 능력자들의 활약상은 9일 오후 5시 30분 JTBC ‘할명수’ 유튜브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예랑 기자 nora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