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주혁X박병은, 새 알바
'안시성' 주역들이 슈퍼에?
"엄마가 엄청 팬이래요"
'어쩌다 사장' / 사진 = tvN 영상 캡처
'어쩌다 사장' / 사진 = tvN 영상 캡처


'어쩌다 사장' 남주혁이 계산대에 앉아 알바 일을 시작했다.

8일 오후 방송된 tvN '어쩌다 사장'에는 남주혁의 알바 도전기가 그려졌다. 남주혁은 아침부터 바다에 나가 고기를 잡아와, 저녁에는 슈퍼 알바에 임했다.

'안시성'의 팬이라고 밝혔던 초등학생 손님은 남주혁, 조인성, 박병은을 보기 위해 저녁에 슈퍼를 다시 찾았다.

차태현은 남주혁에게 계산을 맡겼고, 아이 손님에게 "헷갈리게 이것저것 사 봐"라고 말했다. 남주혁은 손님이 뭘 사는 지 놓치지 않고 쳐다봤고 빠르게 계산했다.

손님은 조인성에게 "엄마가 엄청 팬이래요"라고 말했고, 조인성은 "정말? 너는?"이라며 기대를 높였다. 이에 초등학생 손님은 그에게 귀여운 손 하트를 하며 팬심을 드러내 훈훈함을 더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