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경규, 도사 분장
"10년 더 버틸 방법"
나오자마자 후회?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영상 캡처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영상 캡처


'집사부일체' 이경규가 남다른 예능 노하우를 전수하겠다고 밝혔다.

4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는 예능 대부 이경규가 사부로 출연했다.

이경규는 도사 분장을 하고 '집사부일체' 멤버들 앞에 나타났다. 그는 "여러분들이 앞으로 연예계 생활을 앞으로 10년을 더 버티려면 어떤 노하우를 알아야 하는가. 10년동안 먹고 살 수 있는 방법을 알려주겠다"라며 "그걸 가르치기 위해서 이 깊은 산골로 초대한 거다"라고 전했다.

이어 "앞으로 10년 간 너희들은 날로 먹는 거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양세형은 "후배들이 이경규 선배님 보면서 느끼는 게, 오랫동안 하시면서 희망이 되고 있다"라며 귀감이 되는 선배라고 전했다.

이경규는 "깊은 생각을 하고 나왔는데, 막상 출연 승낙을 하고 엄청 후회하고 있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