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우성과 한솥밥?
알바로 만난 사이
"구본승, 끼 많았다"
'수미산장' / 사진 = KBS 영상 캡처
'수미산장' / 사진 = KBS 영상 캡처


'수미산장' 임상아가 정우성과 함께 카페에서 일을 했다고 전했다.

1일 밤 방송된 KBS 2TV '수미산장'에는 에스팀 김소연 대표와 가수 겸 디자이너 임상아가 출연했다.

박명수는 "정우성과 한솥밥을 먹었던 사이라고?"라고 물었고, 임상아는 "아르바이트를 하다가 만난 사이였다. 정우성, 구본승과 내가 같이 했다"라고 전했다.

MC들은 "대형기획사에서 그 카페에 와서 알바생들을 캐스팅했을 정도였다더라"라고 전했다.

임상아는 "정우성과는 별로 안 친했다. 정우성은 그 때도 두건쓰고 항상 조용히 고개 숙이고 일을 했다. 구본승은 끼가 많았다"라고 회상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