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온 싱글' 특집
이혼소송 언급
김상혁, 혼인신고 안해
'강호동의 밥심' / 사진 = SBS플러스 영상 캡처
'강호동의 밥심' / 사진 = SBS플러스 영상 캡처


'강호동의 밥심' 지연수가 이혼에 대해 언급했다.

29일 밤 방송된 SBS플러스 '강호동의 밥심'에는 돌아온 싱글 특집으로 지연수, 김상혁, 유깻잎, 이수진이 출연했다.

지연수는 "아직까지 서류 정리가 안 됐다. 확실하게 돌아온 분들이 너무 부럽다"라고 말했다.

이어 "나는 아마 소송으로 가야할 것 같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김상혁은 "난 혼인신고를 따로 하지 않았다. 그렇다고 해도 내가 결혼했다는 점에 대해서는 모두가 알고 있는 사실이다"라며 "결과적으로는 이렇게 됐다"고 전했다.

한편, 지연수는 그룹 유키스 출신 일라이와 결혼한 바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