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효, 심진화 다이어트 공약
"한달 10kg 감량하면 명품가방 선물해주겠다"
'달려라 댕댕이' ./사진제공=MBC에브리원
'달려라 댕댕이' ./사진제공=MBC에브리원


MBC에브리원 예능 ‘달려라 댕댕이’에서 김원효가 심진화의 다이어트에 공약을 걸었다.

‘달려라 댕댕이’는 연예계 소문난 애견인 4팀이 그들의 반려견과 ‘도그 어질리티(dog agility)’ 대회에 도전하는 과정 속에서 인간과 반려견의 교감, 성장, 감동을 보여주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연예계 대표 결혼 장려 커플 김원효-심진화 부부는 반려견 태풍이와 함께 출연 중이다.

29일 방송되는 ‘달려라 댕댕이’에서는 본격적인 어질리티 훈련과 함께 더욱 교감을 쌓아가는 김원효-심진화 부부와 태풍이의 이야기가 공개된다. 부부의 애정 덕분인지 태풍이 역시 놀라운 어질리티 실력 향상을 이루며 놀라움을 자아냈다는 후문.

이 과정에서 핸들러로 나선 심진화 역시 피나는 노력을 다짐했다고. 태풍이와 함께 뛰기 위해 체력 강화와 다이어트에 돌입한 것. 이에 심진화와 태풍이의 매니저로 나선 김원효는 심진화의 지방을 불태우는 지옥 조교로 변신했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와 함께 김원효는 심진화의 체중 감량에 공약까지 내건다. 심진화를 위해 다이어트 특식까지 준비한 김원효는 “어질리티 대회까지 남은 한 달 동안 10kg을 감량하면 명품가방을 사주겠다”고 선언한 것. 이에 심진화는 두 눈을 반짝이며 폭풍 검색을 시작했다고.

매니저로 분투한 김원효의 노력이 빛을 발할지, 심진화의 체중 감량 의지가 불타오를지는 이날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달려라 댕댕이’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