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사랑꾼의 고백
한가인의 '심쿵' 대답
연애 비하인드 스토리
'1박2일' / 사진 = KBS 제공
'1박2일' / 사진 = KBS 제공


'1박2일' 연정훈이 한가인에게 고백했던 당시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한다.

28일 오후 방송되는 KBS 2TV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 두근두근 설레나 봄 특집 첫 번째 이야기에서는 설렘을 찾아 떠나는 여섯 남자의 특별한 하루가 그려진다.

설레나 봄 특집을 시작한 멤버들은 어떤 설렘을 마주하게 될지 행복한 추측을 쏟아낸다. 특히 연정훈은 "고백하기 전에 '이 사람도 날 좋아하나?' 고민하는 게 설레지"라며 경험담을 털어놓아 이목을 집중시킨다.

하지만, 설렘을 기대하던 멤버들은 연정훈의 폭탄 발언에 충격을 금치 못한다. 연정훈은 "처음에 만났을 땐 별생각이 없었거든. 첫눈에 반한 건 아니었어"라고 해 현장을 놀라게 한 것. 이어지는 그의 예상치 못한 발언에 라비는 "형수님은 슬쩍 봐도 좋지 않아요?"라며 의아함을 표출하기도.

한편 연정훈의 고백을 받은 한가인의 반응이 공개되자마자 멤버들 전원이 열광, 국민대도를 능가하는 한가인의 심쿵 답변에 분위기가 후끈 달아올랐다. 또한, 연정훈은 약 20년 전 연애 비하인드 스토리를 털어놓는 내내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고 전해져 그의 이야기가 더욱 궁금해진다.

과연 국민대도 연정훈은 한가인에게 어떻게 고백했을지, 멤버들의 설렘을 폭발시킨 한가인의 답변은 무엇일지 본방송에 대한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1박2일 시즌4'는 28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된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