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사진=JTBC 방송화면
'아는형님'./ 사진=JTBC 방송화면


'미스트롯2' 탑7(양지은, 홍지윤, 김다현, 김태연, 김의영, 은가은, 별사랑)이 JTBC '아는형님'에서 뛰어난 예능감으로 활약하며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지난 27일 방송된 '아는형님'에서 '미스트롯2' 탑7은 등장과 동시에 재치있는 입담으로 웃음을 안겼다.

이날 방송에서 탑7은 숨겨놓았던 '미스트롯2' 방송 비하인드 부터 결승전 심경, 서로를 향한 귀여운 폭로전까지 흥이 다른 예능감으로 시청자들은 물론 아는형님 멤버들을 사로잡았다.

홍지윤은 동요를 국악버전으로 불러 이목을 집중시켰으며, 김의영과 김다현은 김영철의 '안되나요'를 코믹한 댄스와 표정을 보여주면서도 완벽한 가창력을 선보여 스튜디오를 폭소케 만들었다.

또한 은가은은 경연 준비 과정에서 옥타브 조절 실패로 기존 노래보다 12키를 올려 노래를 부른 사연을 공개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별사랑은 그동안 은가은에게 표현 못했던 고마움을 노래로 고백해 끈끈한 우정을 과시했다.

'미스트롯2' 진 양지은은 학창시절 슬럼프를 민경훈의 노래를 들으며 견뎠다고 고백해 훈훈함을 더했다.

특히 탑7은 시종일관 유쾌한 입담과 장르를 가리지 않는 끼와 흥을 아낌없이 보여주며 남다른 존재감을 자랑했다. 아형고 트로트 동아리 모임에서 진행한 TOP7의 노래를 듣고 노래방 점수를 맞추는 게임에서는 찐 라이브를 들려줘 귀호강의 시간도 선사했다.

뿐만 아니라, 양지은은 이날 무대에서도 100점으로 1등을 차지하며 진의 저력을 과시했다.

탑7은 양지은, 홍지윤, 김다현, 김태연, 김의영, 은가은, 별사랑은 7인 7색 각기 다른 반전매력을 아낌없이 보여주었으며, 예능 최적화 캐릭터를 획득하며 토요일 밤을 웃음 바다와 명품 라이브 시간으로 물들였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