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톱10귀 유야호
남성 보컬 그룹 MSG워너비 결성 프로젝트
블라인드 면접 진행…자칭 '송중기' 등장
/사진=MBC '놀면 뭐하니?' 예고 영상 캡처
/사진=MBC '놀면 뭐하니?' 예고 영상 캡처


이번엔 남성 보컬 그룹 MSG워너비(가칭)다.

27일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전설의 제작자 지미유의 쌍둥이 동생 '유야호'가 남성 보컬 그룹 'MSG워너비'를 결성하기 위해 블라인드 오디션과 면접을 진행한 현장이 공개된다. 방송에 앞서 블라인드 면접 현장이 담긴 선공개 영상을 공개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앞서 진행된 1차 블라인드 오디션에서 합격의 '유야호~'를 받지 못한 4명의 블라인드 면접으로, 송중기를 닮았다는 면접자가 등장해 과연 그가 어떤 실력을 보여줄지 관심이 집중된다.

전설의 제작자 지미유가 탄생한 가문의 다섯 쌍둥이 중 '유야호'는 오른쪽 볼에 매력점이 있는 것이 특징. '환불원정대'를 제작한 쌍둥이 형 지미유와 달리, '유야호'는 남성 보컬 그룹 'SG워너비'를 잇는 얼굴 없는 가수 'MSG워너비' 결성을 위해 나섰다.

영상을 통한 1차 블라인드 오디션을 진행한 '유야호'는 합격의 '유야호~'를 받지 못한 이들을 위해 2차 블라인드 면접을 진행했다. 첫 면접자로는 배우 송중기를 닮았다는 이가 등장해 눈길을 모은다.
/사진=MBC '놀면 뭐하니?' 예고 영상 캡처
/사진=MBC '놀면 뭐하니?' 예고 영상 캡처
톱10귀 '유야호' 앞에서 긴장한 '송중기' 면접자는 '유야호'의 이름 한마디에 대 폭소를 터트려 눈길을 모은다. 그가 선택한 면접곡은 izi(이지)의 '응급실'. 실제 자신의 목소리를 숨기고 '유야호'와 대화를 나눈 '송중기' 면접자의 진짜 목소리와 노래 실력은 어떨지 관심이 집중된다.

MSG워너비(가칭) 결성을 위한 1차 블라인드 면접에서 합격의 '유야호'를 받지 못한 참가자들이 2차 블라인드 면접에서는 '유야호'의 톱10귀를 만족시킬 수 있을지 27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MBC '놀면 뭐하니?' 예고 영상 캡처
/사진=MBC '놀면 뭐하니?' 예고 영상 캡처
'놀면 뭐하니?'는 고정 출연자 유재석이 릴레이와 확장을 기반으로 한 다양한 프로젝트를 통해 '유(YOO)니버스'를 구축하며 '부캐' 신드롬을 일으켰다. 코로나 시대에 잃기 쉬운 웃음과 따스한 위로를 동시에 전하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김소연 기자 kims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