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딸 하자' 포스터 공개
미스트롯2 TOP7부터
3MC까지 호흡 기대
'내 딸 하자' 포스터/ 사진=TV조선 제공
'내 딸 하자' 포스터/ 사진=TV조선 제공


TV조선 새 예능 프로그램 ‘내 딸 하자’ 3MC 붐, 장민호, 도경완의 호흡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는 포스터가 공개됐다.

‘내 딸 하자’는 ‘미스트롯2’ TOP7 양지은, 홍지윤, 김다현, 김태연, 김의영, 별사랑, 은가은의 생생한 반전 일상을 전하는 것과 동시에 그동안 자신들을 향해 끝없는 응원을 보내준 팬들 중 특별한 사연을 보낸 분들을 찾아가 ‘1일 1딸’로 노래 서비스를 해드리는 리얼리티 예능. ‘미스트롯2’ 이후 TOP7이 총출동하는 첫 번째 예능인만큼 ‘내 딸 하자’에 대한 관심이 폭발하고 있다.

이 가운데 제작진은 TOP7 양지은, 홍지윤, 김다현, 김태연, 김의영, 별사랑, 은가은과 3MC 붐, 장민호, 도경완이 담긴 메인 포스터를 선보여 기대감을 끌어모으고 있다. 특히 포스터에는 눈이 부시도록 파란 하늘과 고즈넉한 기와지붕이 인상적인 한옥을 배경으로 화사한 분홍색으로 맞춘 3MC가 중앙에 중심을 잡는다. 산뜻한 봄기운이 물씬 풍기는 노란색 티셔츠와 소품으로 드레스 코드를 맞춘 TOP7도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더욱이 TOP7은 각기 다른 표정과 포즈로 자신만의 매력을 드러내면서도, 동시에 화사하고 밝은 에너지를 뿜어내 보는 이마저 기분 좋게 만들고 있다. 양지은은 특유의 쾌청한 웃음을, 홍지윤은 깜찍한 눈웃음을, 김다현은 꽃받침 포즈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김태연은 아기 호랑이다운 예의 호탕한 웃음을, 커다란 노란 리본을 장착한 김의영은 반전 귀여움을, 별사랑은 사랑스런 손하트, 은가은은 전매특허 소탈한 웃음을 선보였다.

여기에 3MC 붐 장민호 도경완도 개구진 표정으로 재미를 더하고 있다. 이미 ‘뽕 시리즈’를 통해 예능감을 폭발시키며 ‘예능 길잡이’로 활약했던 붐, ‘내 딸 하자’로 리얼리티 예능 첫 고정 MC에 도전하게 된 장민호, 그리고 TOP7의 ‘공식 형부’로 자리를 꿰찬 도경완, 세 사람의 신선한 조합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제작진은 “미스트롯2‘ TOP7이 시청률로, 투표로, 음원으로 많은 사랑을 보내주신 시청자 여러분을 향한 노래 효도를 드리는 시간이 될 것”이라며 “특히 첫 고정MC를 맡은 장민호를 비롯해 ‘예능 치트키’ 3MC는 첫 녹화부터 환상적인 호흡으로 일곱딸들을 잘 이끌며 프로그램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흥 넘치는 TOP7와 3MC의 ‘대국민 효도쇼’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내 딸 하자’는 오는 4월 2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