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지은, 최고의 무대?
"제주도서 방송봤다"
존재감 각인한 무대
'미스트롯2' / 사진 = TV조선 영상 캡처
'미스트롯2' / 사진 = TV조선 영상 캡처


'미스트롯2' 양지은이 가장 기억에 남는 무대를 꼽았다.

25일 밤 방송된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2' 토크콘서트에는 '미스트롯2' 주역들이 출연했다.

최종 '진'으로 뽑힌 양지은은 가장 기억에 남는 무대에 대해 "'빙빙빙'이었다"라고 말했다.

그는 "녹화 상으로는 메들리 미션 탈락하고 제주도에 내려가있을 때 '빙빙빙'을 봤다. 그 노래 나가고 나서 팬 카페가 생기고 팬 분들이 많이 가입을 해주셨고 존재감도 나타났다. 사랑을 받는 걸 느꼈던 무대여서 인상이 남는다"라고 전했다.

장민호는 "참가자마다 물꼬를 튼 무대들이 있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