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뽕끼자랑' 예고
임영웅 수준급 랩
양지은, 몸치도 진?
'뽕숭아학당' / 사진 = TV조선 제공
'뽕숭아학당' / 사진 = TV조선 제공


'뽕숭아학당'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 김희재, 황윤성과 '미스트롯2' 양지은, 홍지윤, 은가은, 강혜연, 황우림, 윤태화가 역대급 '뽕끼자랑'으로 현장을 뒤흔든다.

24일 방송되는 TV CHOSUN '뽕숭아학당: 인생학교' 44회에서는 트롯맨들이 뽕숭아학당을 찾은 후배 '미스트롯2' 6인(이하 미6)와 특별 오리엔테이션을 진행한다. '미스&미스터트롯'이 특급 예능 수업에 빠질 수 없는 개인기와 흥 넘치는 무대들을 선보이며, 안방극장을 트롯 스타들의 다채로운 매력으로 물들인다.

무엇보다 트롯맨들은 예능 한 수를 배우기 위해 찾아온 미6 후배들을 위해 이전과는 또 다른 마력을 뿜어내며 현장을 달궜던 상황. 이어 '뽕끼자랑'에서 임영웅은 빅뱅의 '거짓말'을 선곡해 그동안 숨겨둔 수준급 랩 실력을 선보여 모두를 놀라게 했고, '뽕신뽕왕' 영탁과 장민호는 '너나나나'로 주체 불가한 흥을 드러내며 박자 실수까지 해 현장을 웃음으로 초토화시켰다.

이에 맞서는 미6 역시 뽕끼발랄한 모습으로 '찰랑찰랑', '찐이야' 등을 부르며 흥을 돋웠고, 국악 트롯 여왕 양지은은 무대 최초로 록 스피릿을 장착한 로커로 변신, 반전 매력을 선사했다. 오리엔테이션의 꽃다운 화려한 무대들이 속출한 트롯맨들과 미6의 무대 맛집이 기대감을 드높이고 있다.

이후 특급 예능 수업의 마지막 교시 '망원경 술래잡기'가 시작됐고, 이전보다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된 망원경 게임의 등장에 모두가 집중력을 발휘했다. 임영웅은 임꾀돌로 컴백, 이찬원 팀과 동맹을 맺으며 승부욕에 불타는 장민호 팀과 맞서는 큰 그림까지 그려 이목을 집중시켰다. 하지만 임영웅은 미리 계획한 동맹과 상관없이 위기에 빠진 김희재를 구하기 위해 경이로운 영웅의 모습으로 한 걸음에 달려가 상대를 무찌르는가 하면, '미스터트롯' 결승전을 보는 듯 영탁과 1 대 1 진검 승부를 벌이며 쫄깃한 승부의 세계를 펼쳤다.

그런가 하면 '미스트롯2' 진(眞) 양지은은 휘청휘청 몸 개그와 헛손질의 향연으로 몸치 진(眞)에 등극할 기세를 보여 웃음을 자아냈던 터. 이어 풀 스윙에 1타 2피 공격까지 펼치며 "100년에 한 번 나올까 말까 한 선수"라는 평가를 받은 멤버가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실제 보이는 것보다 더 멀리에 있어 서로의 풍선을 터트리는 일이 생각보다 쉽지 않은 망원경 술래잡기의 최후 승자는 누가 될지 호기심을 돋우고 있다.

제작진 측 "트롯맨들 뿐만 아니라 미6까지도 숨겨진 예능 끼를 대방출한 시간이었다"라며 "새로운 얼굴들과 함께하는 즐거운 예능 수업을 시청자 여러분도 함께 즐겨달라"고 전했다.

한편, '뽕숭아학당: 인생학교'는 24일 밤 10시 방송된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