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챔피언' 치열한 컴백 전쟁
오늘(24일) 오후 6시 방송
'쇼챔피언'./사진제공=MBC에브리원
'쇼챔피언'./사진제공=MBC에브리원


‘쇼챔피언’에서 실력파 아티스트의 치열한 컴백 전쟁이 펼쳐진다.

24일 방송되는 ‘쇼챔피언’에서는 청량돌로 돌아온 펜타곤, 올라운더 뮤지션 WOODZ(조승연), 트로트 히어로 임영웅의 무대를 공개한다.

먼저 미니 11집 ‘LOVE or TAKE’ 발매와 동시에 전 세계 11개 지역 케이팝 앨범 차트 1위를 차지한 펜타곤이 타이틀곡 ‘DO or NOT’으로 컴백한다. 타이틀곡 ‘DO or NOT’은 멤버 후이, 우석이 작사·작곡에 참여한 곡으로 명쾌한 펜타곤만의 사랑 방식을 담아낸 Pop-Rock 장르의 청량송이다. 특히 펜타곤은 뮤지컬적인 요소가 가미된 이번 무대를 통해 한층 다이나믹하고 에너지 넘치는 퍼포먼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WOODZ(조승연)는 4개월 만에 첫 싱글 앨범 ‘SET’로 돌아온다. WOODZ는 밀고 당기는 남녀의 관계를 담은 타이틀곡 ‘FEEL LIKE’와 담담한 이별을 라틴 R&B로 표현한 수록곡 ‘Touché’ 무대를 통해 시크하고 섹시한 매력을 발산한다. 특히 이번 싱글 앨범 ‘SET’는 WOODZ이 전곡 작사·작곡에 참여해 올라운더 뮤지션으로서 실력을 입증해 기대를 모은다.

또한 가온차트 5관왕을 차지하며 ‘트로트 히어로’의 파워를 보여준 임영웅의 컴백 무대도 만날 수 있다. 깊은 감성이 돋보이는 신곡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는 트로트 거장 설운도가 오직 임영웅만을 위해 직접 작사, 작곡한 곡으로 알려져 더욱 화제를 모았다. 임영웅은 오랜 시간 곁을 지켜준 사람에 대한 사랑을 담은 신곡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 무대를 통해 애틋한 팬 사랑을 전할 예정이다.

이어 자신감으로 똘똘 뭉친 신인 아티스트의 무대도 만나볼 수 있다. 청춘의 패기를 담고 돌아온 드리핀(DRIPPIN)이 더 나은 미래로 나아가겠다는 의지를 담은 타이틀곡 ‘Young Blood‘와 소중함과 응원의 메시지를 담은 수록곡 ’FATE’ 무대를 선보인다.

또한 월드스타 비가 제작해 데뷔 전부터 주목받은 싸이퍼(Ciipher), 마마무의 동생 그룹으로 알려진 퍼플키스(PURPLE KISS), 아이돌 서바이벌 프로그램으로 얼굴을 알린 손동표가 소속된 미래소년(MIRAE)의 핫한 데뷔 무대도 만나볼 수 있다.

이외에도 브레이브걸스, 소연, VERIVERY(베리베리), 위아이(WEi), 영지, BDC, GHOST9(고스트나인), 그레이시, 정유진의 무대도 함께한다.

‘쇼챔피언’은 매주 수요일 오후 6시 MBC M, MBC 에브리원에서 동시 생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