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스튜디오 출연한 류이서
"전진 맥주 5000cc 약속 어겨"
'동상이몽2' 전진, 류이서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동상이몽2' 전진, 류이서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동상이몽2' 류이서가 남편 전진에 대해 폭로했다.

지난 22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는 오지호, 송창의, 전진의 아내인 은보아, 오지영, 류이서가 스튜디오에 출연해 속풀이 토크를 펼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서장훈은 "이 자리에서 이건 좀 잘못됐다고 이야기하고 싶은 게 있느냐"며 속풀이 토크 시동을 걸었다. 이에 은보아는 "내가 스크린 골프를 자주 가는 걸로 화를 낸다고 하는데 스크린 골프 가는 걸로 화나는 게 아니다"면서 "스크린 골프 갈 때랑 내가 뭘 부탁할 때 표정이 다르다"고 지적했다.

오지영도 남편 송창의에 대해 폭로했다. 그는 "방송을 보면 본인은 '말이 없다', '술을 안 먹는다'고 그러는데 그런 걸 볼 때마다 허언증이 아닌가 싶다"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이를 들은 김구라는 "말 많은 사람이 잘못된 건 아닌데"라며 송창의를 옹호했고, 오지영은 "지나치게 많다. 끝내지 않으면 끝도 없다. 중재해줄 사람이 항상 필요하다"고 반박하기도.
'동상이몽2' 전진, 류이서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동상이몽2' 전진, 류이서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류이서도 폭로전에 합류, 과거 전진과 했던 '주 1회 맥주 3000cc 마시기' 약속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주변에서 다들 오빠가 맥주 3000cc 약속을 잘 지키고 있다고 대단하다고 한다. 그런데 종종 어긴다"면서 "여기서 지키는 것처럼 이야기하더라"고 폭로해 이목을 끌었다.

이에 전진은 "500cc 한잔 더 마시는 거다"라며 수습했고, 서장훈은 "우리도 안 지킬 줄 예상하고 있었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김수영 기자 swimki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