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폼입고 등장
오디션 '실패스타K'
"실패의 기운올라와"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영상 캡처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영상 캡처


'집사부일체'에 심수창, 박성호가 출연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는 '실패스티벌' 오디션이 그려졌다.

탁재훈, 이상민의 '실패스티벌'에는 전 야구선수 심수창이 깜짝 등장했다. 심수창의 뒤로는 박성호가 요들송을 부르며 등장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승기는 박성호에게 "예전에 유행어 많지 않았냐"라고 물었고, 박성호는 즉석에서 자신의 역대 유행어들을 쏟아냈다.

박성호는 "생활 자체가 힘들기도 하고 실패의 기운이 올라온다"라며 자신을 어필했다. 탁재훈은 "그냥 가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