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탁X별사랑, '돋보기' 인연 재회
김희재 "군 복무시절 이 분 왔었다" 고백
'사랑의 콜센타'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사랑의 콜센타'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가수 영탁과 별사랑이 역대급 듀엣 무대를 선보인다.

19일(오늘) 방송되는 TV조선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이하 ‘사랑의 콜센타’) 47회에서는 ‘미스터트롯’ TOP6와 ‘미스트롯2’ TOP7, 그리고 ‘미스터&미스’ 레인보우까지 총 28인 트롯 주역들이 펼치는 ‘트롯대잔치 2부’가 열린다. 막상막하 치열한 팀별 대결이 펼쳐졌던 지난 방송에 이어 최종 우승 팀을 가리기 위한 28인 트롯 스타들의 특급 무대들이 기대감을 드높인다.

무엇보다 ‘트롯대잔치’ 2부에서는 ‘미스터트롯’ 영탁과 ‘미스트롯2’ 별사랑이 특별한 듀엣 무대를 선보여 시선을 모은다. 두 사람은 ‘미스트롯2’ 결승전 신곡 미션 당시 작곡가와 가수로 만나 특별한 인연을 맺었던 상황. 영탁으로부터 ‘돋보기’라는 신곡을 받은 별사랑은 특유의 탄탄한 저음과 고음이 어우러진 매력적인 보이스로 중독성 강한 후렴구와 톡톡 튀는 ‘돋보기 댄스’를 선보여 결승전 현장을 열광케 했다.

이와 관련해 영탁과 별사랑이 스페셜 콜라보 무대로 현장을 열광하게 만든다. 별사랑의 솔로로 시작된 무대는 영탁의 아름다운 화음이 곁들여지면서 두 사람의 호흡이 돋보이는 환상의 무대로 이어진다. 특별 제스처로 만들어진 ‘돋보기’ 포인트 안무까지 선보이면서 무대를 들썩이게 만든 영탁-별사랑의 듀엣은 어땠을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여기에 ‘미스터트롯’ 김희재 역시 또 다른 인연을 가진 ‘미스트롯2’ 트롯 스타와 듀엣 무대를 완성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군 복무 시절 이 분이 위문 공연을 왔었다”고 깜짝 고백을 전한 김희재는 “오늘은 가수와 가수로 무대를 꾸민다”는 말과 함께 화려한 고음 폭발 무대를 선보였다고 해 김희재와 특별한 인연을 가진 주인공은 누구일지 호기심을 자아내고 있다.

이날 현장에서는 ‘미스터트롯’ TOP6+관이와 ‘미스트롯2’ TOP7, ‘미스터&미스’ 레인보우까지 총 4팀이 화끈한 ‘팀별 댄스 신고식’으로 기선 제압에 나서 열기를 폭발시킨다. 복고 댄스부터 코믹 댄스까지 반전 댄스 실력을 대공개하며 광란의 댄스 대잔치를 이끌어낸 것. 특히 ‘미스트롯2’ 은가은은 ‘뜬금 비보잉’을 선보이며 모두를 포복절도하게 만들었다고.

‘미스&미스터트롯’ 28인은 이날 현장에서 직접 우정상을 뽑아 의미를 더한다. 28인이 실제 방송에서 가장 활약이 컸던 한 명을 비밀 투표로 선정한 상황에서 최다 득표로 우정상의 영광을 안은 트롯 스타는 누구일지 호기심을 자아낸다.

제작진은 “28인의 스타들은 치열한 팀별 배틀 속에서도 모두 한 마음 한 뜻으로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며 “대결 무대 이외에도 화려한 댄스와 특급 듀엣 무대, 훈훈한 우정상의 주인공은 누구인지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 47회는 19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