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니훈 "기억이 그렇게 남았다, 화내지마" 댓글
/사진 =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사진 =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힙합가수 허인창이 가수 겸 화가 후니훈이 그룹 빅뱅 지드래곤의 예명을 지어준 것이 아니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허인창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이가 없네"라며 "후니야 제발 뻔뻔하게 거짓말 좀 하지마. 니가 무슨 지드래곤 이름을 지어줬니. 너는 내가 처음 지용이 만나서 이름 지어준 날 같이 있지도 않았어"라고 적었다.

이어 "내가 지용이 처음 본 날 같이 한 곡 하기로 마음먹고 그날 가이드 녹음하면서 이름 지어 주고 집에 가서 지드래곤(내나이열셋) 가사 완성 후 다음 다음날 녹음할 때 내 딴에 너 챙겨준다고 불러서 내 파트 중에 8마디 너하라고 끼워준거자나 후니야"라고 일갈했다.

이와 관련 후니훈은 직접 해당 글에 댓글을 달아 입장을 전했다. 그는 "인창아? 너 얘기 몇 번 했어 정말"이라며 "그리고 기억은 추억을 뜻하는거잖니? 우리가 함께한?"이라고 했다. 이어 "나쁜의도로 얘기한게 아니잖니. 기억이 그렇게 남았고 그랬던건데! 너무 화내지마"라고 달랬다.

앞서, 17일 밤 방송된 MBC '라디오 스타'에서 후니훈은 "지드래곤의 예명을 내가 지어줬다"며 "이름이 지용이라길래, G, 드래곤 하면 좋겠다고 생각했다"며 그 이후로 지드래곤이란 활동명을 쓰고 있는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허인장 인스타그램 전문어이가 없네 ㅎㅎ후니야 제발 뻔뻔하게 거짓말좀 하지마 니가 무슨 지드래곤 이름을 지어줬니.. 너는 내가 처음 지용이 만나서 이름 지어준날 같이 있지도 않았어
내가 지용이 처음본날 같이 한곡하기로 마음먹고 그날 가이드 녹음하면서 이름지어주고 집에가서 지드래곤(내나이열셋) 가사 완성후 다음다음날 녹음할때 내딴에 너 챙겨준다고 불러서 내파트중에 8마디 너하라고 끼워준거자나 후니야.. 후니훈 인스타그램 댓글인창아? 너얘기 몇번했어 정말 그리고 기억은 추억을 뜻하는거잖니? 우리가 함께한?
나쁜의도로 얘기한게 아니잖니 기억이 그렇게 남았고 그랬던건데! 너무 화내지마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