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선주, 심사 후기
"센 척 하느라 힘들어"
김다현에게 미안, 왜?
'미스트롯2' / 사진 = TV조선 영상 캡처
'미스트롯2' / 사진 = TV조선 영상 캡처


'미스트롯2' 박선주가 마스터로서의 심경을 밝혔다.

18일 밤 방송된 TV조선 '미스트롯2-토크콘서트'에는 '미스트롯2' TOP7과 마스터들이 출연해 경연 비하인드를 전했다.

박선주는 "살이 많이 빠진 것 같다"라는 말에 "가장 좋은 다이어트는 욕 먹는 것이었다. 마음 고생이 심했다. 센 척 하느라고, 마음 고생을 했다"라고 대답했다.

장윤정은 "스스로 생각해도 혹독했던 심사평이 있냐"라고 물었다. 박선주는 "다 미쳤었던 것 같다"라며 "다현 양에게 했던 말이, 잘 됐으면 하는 마음에서 한 건데 미안했다"라고 전했다.

앞서 김다현은 레전드 미션에서 멋진 무대를 보였고, 박선주 마스터는 "아무리 흠 잡으려고 해도 잡을 수가 없다. 그런데 기대를 너무 많이 했나보다"라고 말한 바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