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원의 사계' 4월 2일 공개
사계절 미식 여행 떠난다
'백종원의 사계' 봄 포스터./사진제공=티빙
'백종원의 사계' 봄 포스터./사진제공=티빙


티빙이 내달 새 오리지널 콘텐츠 공개한다. 백종원이 계절마다 제철 음식을 찾아 전국으로 떠나는 ‘백종원의 사계’를 선보이는 것.

오는 4월 2일 공개되는 ‘백종원의 사계’는 자타공인 국내 최고의 요리 연구가 백종원이 전국을 돌아다니며 제철 식재료와 요리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내는 로드 다큐멘터리로, 티빙과 JTBC의 제작진이 의기투합해 선보이는 첫 오리지널 콘텐츠다.

백종원은 전국 팔도를 돌아다니며 봄, 여름, 가을, 겨울 각 계절에 맞춘 제철 식재료와 그 재료를 활용한 별미를 꼼꼼하게 소개하며 미식 여행의 진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그만의 풍부한 인문학적 소양과 요리에 대한 열정, 재료에 대한 전문적인 지식이 어우러져 사계절만큼 뚜렷하고 다양한 매력을 선보일 전망이다.

이와 함께 공개된 ‘백종원의 사계’ 봄 포스터는 화사한 봄을 떠올리게 하는 제주도의 유채꽃 밭을 아름답게 담아내 눈길을 끈다. 특히 봄을 만끽하며 환하게 웃는 백종원의 모습은 따뜻한 봄을 맞아 그가 즐길 제주도와 제주도만의 제철 재료를 이용한 특색 음식이 얼마나 큰 행복을 줄지 궁금하게 만든다. 더불어 ‘백종원의 사계’는 앞으로 여름, 가을, 겨울 각 계절에 맞는 특별한 포스터와 제철 음식 소개로 시청자들을 찾아갈 것임을 밝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티빙 관계자는 “티빙의 새로운 오리지널 예능 콘텐츠로 ‘백종원의 사계’를 공개하게 되어 기쁘다”며 “‘백종원의 사계’가 연간 프로젝트로 진행되는 만큼, 이와 함께 전국 팔도의 티빙 이용자들이 맛있고 건강한 한 해를 보내길 바란다”고 전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