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혜성, 6주째 저녁 굶어
이수근X이진호X윤은혜, 같은 팀 자처
'굶요정' 탈출할까
'와와퀴' 스틸컷./사진제공=MBN
'와와퀴' 스틸컷./사진제공=MBN


MBN 예능 '와일드 와일드 퀴즈'에서 6주 연속 ‘굶요정’ 신세를 벗어나지 못하고 있는 막내 이혜성을 구하기 위해 에이스 이수근, 이진호와 게스트 윤은혜가 발 벗고 나선다.

16일 방송되는 ‘와일드 와일드 퀴즈’(이하 ‘와와퀴’)에서는 강원도 영월에서 게스트 윤은혜와 함께 모둠삼겹살을 걸고 퀴즈 대결을 펼치는 멤버들(이수근, 박세리, 양세찬, 이진호, 이혜성, 밥굽남)의 모습이 공개된다.

아침 식사를 마친 뒤 저녁을 기다리며 쉬는 시간을 보내는 멤버들에게 이수근은 '이혜성 일병 구하기' 팀 결성을 제안한다. 이혜성은 '와와퀴'가 시작된 이래 6주 동안 단 한 번도 저녁을 먹지 못하며 '불운의 아이콘'이 됐다.

큰오빠 이수근은 이혜성을 구원하기 위해 같은 팀으로 자처하고 나선다. 여기에 같은 이 씨 성을 가진 이진호가 가세하고, 망설이던 윤은혜도 이혜성에게 근사한 저녁을 선물하고 싶다며 '이혜성 일병 구하기' 팀에 합류해 감동을 자아낸다. 저녁 메인 메뉴인 모둠삼겹살의 빛깔을 확인한 멤버들은 더욱 더 승리의 의지를 다진다. 음악퀴즈에서 단 한 문제도 맞힌 적이 없던 이혜성까지 문제를 맞힌 듯 기쁨의 몸 개그를 펼치고 있는 모습도 포착돼 이들의 승리에 기대감을 높인다.

이어 '이혜성 일병 구하기' 팀이 가위바위보 하나 빼기 게임을 하는 모습에 불길한 기운을 드리운다. 이혜성과 가위바위보 하나 빼기 게임을 한 윤은혜는 이혜성의 당황스러운 반응에 동공지진을 일으킨다고. 이혜성이 “나 왜 이렇게 안 되죠? 뭐가 문제야”라고 한탄한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의리로 결성한 '이혜성 일병 구하기' 팀의 운명은 16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와와퀴’ 7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