꾸준히 성형하는 남자
"서장훈, 성형비용은…"
뼈 때리는 조언
'무엇이든 물어보살' / 사진 = KBS Joy 영상 캡처
'무엇이든 물어보살' / 사진 = KBS Joy 영상 캡처


'무엇이든 물어보살' 서장훈이 성형남에게 실질적인 조언을 해줬다.

15일 오후 방송된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는 '365일 외모에만 집착하는 동료 좀 말려주세요' 사연 의뢰인이 등장했다.

그동안 꾸준히 성형을 해왔다는 의뢰 주인공은 이수근, 서장훈의 가상 성형 비용을 언급했다.

이수근은 "뒤트임이 뭐야? 뒤통수를 튼다고?"라며 "내 얼굴은 얼마정도 드냐"라고 물었고 2천만원이라는 답변이 나왔다. 이어 서장훈에게는 "3500만원 정도"라며 "양악 수술 비용이 좀 세서 그렇다"라고 말했 다.

서장훈은 "성형하는 이유가 누군가에게 인정받기를 바라는 건지, 자기 만족인지?"라고 물었고, 주인공은 "지나가다 사람들이 흠칫 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서장훈은 "잘생겼다는 친구들 봐도, 다 나이는 들면 똑같다"라며 "얼굴 아무리 잘 생겨도 나중에 돈 없으면 진짜 서럽다"라며 "내가 이렇게 말하는 이유는 성형 전에도 잘생겼다는 건 너만 모른다. 그만 해라"라고 조언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