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태X양미리
133만 구독자
토마호크 스테이크
'빽사이코러스' / 사진 = tvN 제공
'빽사이코러스' / 사진 = tvN 제공


'빽사이코러스'에 유튜버 밥굽남이 출연한다.

tvN '코미디빅리그'의 인기 코너 '사이코러스'의 디지털 스핀오프 '빽사이코러스'는 TV를 통해 A급 코러스를 보여준 '사이코러스'와 달리 B급 버전으로 더 날 것의 웃음을 선사한다. 황제성과 양세찬이 각각 부캐인 황태와 양미리로 분해 아이돌, 힙합 가수 등 기존 '사이코러스'에서 볼 수 없던 장르의 스타들을 만나 그들의 애창곡을 코러스하는 콘텐츠다.

14일 공개되는 '빽사이코러스'에서는 사상 최초로 가수가 아닌 게스트가 등장한다. 서울 근교에서 촬영하자는 황태와 양미리의 요구와 달리 무려 게스트를 만나기 위해 세시간 거리의 홍천까지 향한 이들을 기다린 인물은 133만의 구독자 수를 자랑하는 유튜버 밥굽남. 사냥꾼이냐며 까불던 것도 잠시, 황태와 양미리는 밥굽남의 구독자 수를 듣자마자 고개를 숙여 웃음을 자아낸다.

특히 이날 '빽사이코러스'를 위해 밥굽남은 토마호크 스테이크, 황태라면, 양미리 구이로 이루어진 거한 한상을 준비했다. 즉석에서 라이브 방송을 켠 이들은 얼마 없는 팬들인 '싸이코'들을 향한 끝없는 구애를 펼쳐 웃음을 선사한다. 라이브 중 팬들을 박막례 할머니와 헷갈리게 만든 양미리의 비주얼에도 기대가 쏠리는 상황. 뿐만 아니라 이날 역시 끝없이 '빽사이코러스' 세계관에서 고군분투하는 양미리의 수난도 예고되어 눈길을 모은다.

한편, '빽사이코러스'는 매주 일요일 '코미디빅리그'가 끝난 직후 유튜브를 통해 풀 버전이 공개된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