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주 완전체, '전참시' 출연
데뷔 15주년 예능돌의 레전드 입담
'전참시' 스틸컷./사진제공=MBC
'전참시' 스틸컷./사진제공=MBC


MBC 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에 그룹 슈퍼주니어 완전체가 뜬다.

오는 13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 144회에서는 드디어 한 자리에 모인 완전체 슈퍼주니어의 일상이 담긴다.

이날 규현과 은혁, 매니저의 숙소에는 슈퍼주니어 멤버들이 한 데 모인다. 정규 10집 앨범 발매를 앞두고 콘텐츠 촬영을 위해 뭉친 것. 오랜만에 한 숙소에 모인 슈퍼주니어 멤버들은 "옛날로 돌아간 것 같다"며 감회에 젖는다.

'전참시'에 출연했다 하면 빅웃음을 선사했던 슈퍼주니어 멤버들답게 이날 방송에서도 역대급 입담을 발산했다고. 데뷔 15주년 예능돌다운 신들린 예능감과 멤버들 간의 현실 케미스트리가 레전드 편을 완성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멤버들이 15년간 숙성시킨 에피소드들이 화수분처럼 쏟아진다. 그 가운데 규현이 겪은 충격적인 일화에 멤버 전원 박장대소를 터트렸다고 해 사연의 정체는 무엇일지. 규현의 폭로에 진땀을 흘린 멤버는 누구였을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또한 숙소 실세인 규현은 분노의 샤우팅을 발산했다고 전해져 호기심을 자극한다. 데뷔 초로 돌아간 듯 왁자지껄한 슈퍼주니어의 하루는 이날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