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지은, '진' 답네
역대 화제의 무대
'강원도 아리랑' 뮤비
'미스트롯2 갈라쇼' / 사진 = TV조선 영상 캡처
'미스트롯2 갈라쇼' / 사진 = TV조선 영상 캡처


'미스트롯2 갈라쇼' 출연자들이 집에서 즐기는 화려한 콘서트를 꾸몄다.

11일 밤 방송된 TV조선 '미스트롯2 갈라쇼'에는 출연자의 다양한 무대가 펼쳐졌다.

가장 먼저 TOP14 멤버들이 모두 출연해 '강원도 아리랑'의 무대를 꾸몄다. 특히 각양각색의 한복을 입고 등장한 TOP14는 한 팀처럼 완벽한 칼군무를 선보였다.

시청자가 뽑은 화제의 무대가 시작됐다. 김연지의 '10분 내로'를 시작으로 김연지·은가은 '사랑아' 듀엣 화음 무대가 이어졌다. 김성주는 "고음 끝판왕, 두 사람의 무대였다"라며 "이번 무대는 시청자 여러분들이 뽑아준 무대다"라며 '진' 양지은을 소개했다.

양지은은 1대1 데스매치에서 불렀던 '빙빙빙' 무대를 선보였다. 양지은은 '진'답게 안정적이고 내공있는 모습으로 무대를 꾸몄다. 홍지윤은 자신의 특기를 살린 '엄마아리랑'을 불렀다.

뽕가네(별사랑, 허찬미, 강혜연, 은가은, 성민지)는 '일나겠네', '평행선', '대박 날 테다' 등 화려한 퍼포먼스가 어우러진 무대로 축제 한마당의 분위기를 한층 끌어올렸다. 김다현과 김태연이 함께 한 귀여운 무대 '어부바'가 다시 공개됐다. 두 사람은 깜찍한 매력으로 연기를 하며 무대를 꾸몄다.

TOP14 멤버들의 뮤직비디오가 공개됐다. '강원도 아리랑' 뮤직비디오에서는 TOP14가 강원도의 평창, 인제, 영월 등의 명소들을 직접 찾아가 춤을 추고 다양한 매력을 뽐냈다.

MC 김성주는 "진의 역사를 알아보는 시간이다. '진'의 변화가 상당히 심했다"라며, 각 라운드 별로 '진'을 기록한 무대들을 소개했다. 윤태화 '님이여', 황우림 '미운 사내', 김다현의 '회룡포', 홍지윤의 '배 띄워라', 주미 '안되나용'에 이어 최종 '진' 양지은이 등장했다.

순백의 드레스를 입고 등장한 TOP7은 절절한 감성의 '엄마의 노래'를 불렀다.

김성주는 "TOP7이 되면 좋은 점 중 하나가 신곡들이 주어진다는 점이다. 이번에는 TOP7의 신곡 무대다"라고 소개했다. 김태연은 선물 상자에서 깜짝 등장해 '오세요' 무대를 꾸몄다. 은가은 '티키타카', 별사랑 '돋보기', 미스 레인보우의 '멋진 인생', 홍지윤 '오라', 양지은 '그 강을 건너지마오'의 무대를 보였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