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기주, 이직의 고수
"'유퀴즈' 정말 좋아해"
기자에 슈퍼모델까지
'유 퀴즈 온 더 블럭' / 사진 = tvN 영상 캡처
'유 퀴즈 온 더 블럭' / 사진 = tvN 영상 캡처


'유 퀴즈 온 더 블럭' 진기주가 이직의 고수다운 화려한 과거를 전했다.

10일 오후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는 '이직의 기술' 특집이 그려졌다.

이날 특집에는 배우 진기주가 출연해 눈길을 모았다. 유재석은 "현재 드라마도 잘 되고 있고, 홍보가 아닌데도 출연하셨다"라며 진기주를 소개했다.

진기주는 "'유퀴즈'가 정말 좋아하는 프로그램인데 떨려서 어떡하나 싶었다"라며 출연 전 소감을 밝혔다.

유재석은 "진기주가 이직의 고수다. 모 대기업 SDS에 취직을 했다. 그걸 그만두고 강원도 민영방송의 기자로 취직을 하게 됐다. 또 슈퍼모델을 하고 배우로 활동 중이다"라고 말했다.

진기주는 "현재 아버지가 기자이기도 하다. 장래희망으로 생각했던 것도 아버지의 멋있었던 모습이 있었다"라고 말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