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주, '컬투쇼' 스페셜 DJ
"몇 년 전 개명, 활동명은 그대로"
 러블리즈 미주./사진=텐아시아DB
러블리즈 미주./사진=텐아시아DB


걸그룹 러블리즈 멤버 미주가 개명을 했다고 밝혔다.

미주는 9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스페셜 DJ로, 가수 한해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한해는 "잠이 덜 깼는데 미주를 보니까 잠이 확 깬다"며 "요즘 미주를 너무 자주 본다. 개인적으로 미주가 제 웃음벨이다. 자기 SNS 시작했다고 좋아요를 눌러달라고 하더라. 들어가 봤더니 아이디가 퀸이더라"며 웃었다.
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이어 ‘중간만 가자’ 코너를 진행하던 중 김태균은 미주에게 “미주가 본명이냐”는 물었고, 미주는 “본명이 아니다”고 답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미주는 “이름을 몇 년 전에 바꿨다. 원래 본명은 이미주였는데 이승아로 바꿨다. 활동명은 그대로 미주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개명한 이유에 대해서는 “어머니께서 어디를 다녀오셨는데 바꿔야 한다고 해서 바꾸게 됐다. 승아가 좋더라고 하더라”며 “회사에서는 미주로 이미 활동을 하고 있으니 그대로 가자고 했고, 친구들 중에서도 고집이 있는 사람들이 많아 미주로 부르고 있다”고 설명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