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샌드박스네트워크 전속 계약 체결
'체인지업'에서 만난 도티 품으로
유튜브 등 더욱 다양한 활동 예고
가수 강남/ 사진=샌드박스네트워크 제공
가수 강남/ 사진=샌드박스네트워크 제공


가수 겸 방송인 강남이 유튜버 도티가 운영하는 샌드박스네트워크(이하 샌드박스)와 전속 매니지먼트 계약을 체결했다.

강남은 연예 활동 전반의 전문적인 매니지먼트 관리뿐 아니라, 유튜브 채널 론칭 및 콘텐츠 기획⋅운영에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샌드박스를 새로운 소속사로 선택했다. 이러한 행보는 최근 유튜브를 중심으로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디지털 미디어 시장의 트렌드를 반영한 결정인 것으로 보인다.

강남은 “디지털 엔터테인먼트 업계의 선두인 샌드박스에서 새 출발을 하게 됐다는 소식을 알리게 돼 기쁘고 설렌다”며 “샌드박스와 함께 기존의 음악 및 방송 활동뿐 아니라, 유튜브 크리에이터로서 새로운 모습들을 다양하게 선보이며 팬들과 소통하고 싶다”고 말했다.

샌드박스 이필성 대표 역시 “대체 불가한 매력을 지닌 강남이 샌드박스의 새로운 식구가 돼 기쁘고 영광이다”며 “음악 활동과 여러 방송 활동을 통해 보여준 강남만의 유쾌하고 당당한 매력을 더 넓은 영역에서 무한히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고 발곃ㅆ다.

강남은 샌드박스의 오리지널 예능 프로그램 ‘체인지업(業)’에서 ‘초통령’ 크리에이터 도티와 함께 서로의 일을 경험하는 관찰 예능에 출연해 남다른 케미를 선보이고 있다. 시즌 마지막에는 함께 작업한 곡을 주요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할 예정이다.

강남은 최근 이상화와 함께 ‘동상이몽2’의 ‘홈커밍 특집’에 출연해 여전히 달달한 ‘양봉부부’만의 반가운 근황을 알려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