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체불명 소리 '당황'
어떤 친구들 만날까
숲으로 간 윌벤져스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제공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제공


'슈퍼맨이 돌아왔다' 윌벤져스가 숲으로 떠난다.

7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72회는 '너는 내가 끝까지 지키리'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그중 윌벤져스는 숲학교를 찾아 자연과 함께하는 하루를 보낸다.

샘 아빠는 아이들이 자연을 만끽할 수 있도록 숲학교로 떠났다. 숲으로 간 윌벤져스는 각자 만나고 싶은 동물을 이야기하며 설렘을 표출했다고. 특히 귀여운 다람쥐를 꼭 만나고 싶었던 아이들은 둘이서 탐험대를 결성해 숲속 탐방을 떠났다고 한다.

윌벤져스는 아빠로부터 받은 카메라까지 야무지게 들고 길을 나섰다. 아이들은 다람쥐 외에도 숲에서만 볼 수 있는 자연 친구들을 카메라에 담으며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는 전언. 이에 윌벤져스가 숲에서 어떤 친구들을 만났을지, 이를 탐구하는 아이들은 얼마나 귀여울지 궁금해진다.

그러나 숲이 주는 즐거움에 푹 빠졌던 윌리엄과 벤틀리는 예상치 못한 난관에 봉착했다고 한다. 잠시 텐트를 치고 내려가는 방법을 찾기로 한 아이들은 갑자기 들리는 정체 불명의 소리에 순간 당황해하기도 했다고.

과연 아이들을 깜짝 놀라게 한 소리의 정체는 무엇이었을까. 아이들은 무사히 숲 탐방을 마칠 수 있을까. 이 모든 것을 확인할 수 있는 '슈퍼맨이 돌아왔다' 372회는 오는 7일 밤 9시 15분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