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나리' 골든글로브 수상 기념
유튜브 판 미공개분 특별 추가
SBS '문명특급'이 윤여정 편을 특별 편성했다. / 사진제공=SBS
SBS '문명특급'이 윤여정 편을 특별 편성했다. / 사진제공=SBS


영화 '미나리'의 골든글로브 최우수 외국어영화상 수상 소식에 SBS '문명특급'이 윤여정 편을 황금 시간대에 특별 편성했다. 배우 윤여정의 '문명특급' 인터뷰는 이미 유튜브에서 인기 동영상에 장기간 머무르며 화제를 모았다. TV판에서는 문명특급 유튜브 판에서 공개되지 않은 미공개분이 특별 추가됐다.

'문명특급' 윤여정 인터뷰 TV 확장판은 오는 6일 오후 11시 20분 SBS에서 방송된다.

MC 재재와 만난 윤여정은 영화 '미나리'에 대한 이야기를 가감 없이 풀어냈다. '미나리'를 출연하기로 결심한 계기, 출연배우 한예리와의 일화, 촬영 중 기억에 남는 순간 등을 회상하며 웃음꽃을 피웠다. 해외 유수의 시상식에서 상을 휩쓸고 있는 소감도 밝혔다.

윤여정은 '미나리'로 지금까지 전미비평가 위원회, LA 비평가 협회, 보스턴 비평가 협회, 노스캐롤라이나 비평가 협회 등 국제영화제에서 여우조연상 28관왕을 수상했다. 제93회 아카데미 시상식에 한국 배우 최초로 노미네이트될지도 주목되고 있다.

'미나리'는 1980년대 미국으로 이민간 한인 가족의 정착기를 그리는 작품으로, 지난 3일 극장에서 개봉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