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영, 슈퍼알바 활약
귀여운 알바 등장
차태현과 부녀 상봉
'어쩌다 사장' / 사진 = tvN 영상 캡처
'어쩌다 사장' / 사진 = tvN 영상 캡처


'어쩌다 사장' 박보영이 알바생으로 깜짝 등장했다.

4일 오후 방송된 tvN '어쩌다 사장' 2회에는 영업 2일차 차태현, 조인성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들은 아침부터 장사를 하고, 새 물건을 받는 등 분주한 모습을 보였다. 차태현은 막걸리 아저씨를 보며 "어제 여기서 10병을 드시고 오늘 10병을 갖고 오셨냐"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이들 앞으로 알바생 박보영이 왔다. 박보영은 "안녕하십니까!"라며 해맑게 인사를 했고 차태현과 다정한 모습을 보였다. 박보영은 차태현과 영화 '과속스캔들'을 함께 했고, 조인성과는 작품을 한 적은 없지만 두터운 친분을 보였다.

한편, 앞서 박보영은 똑똑한 알바 활약을 보일 것을 예고해 그의 등장에 눈길을 끌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