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생생정보' 애청자"
"'생생정보' 소개 맛집 찾아가봤다"
가수 비가 '생생정보'에 출연한다. / 사진제공=KBS
가수 비가 '생생정보'에 출연한다. / 사진제공=KBS


가수 비가 KBS 2TV 생활정보 프로그램 '2TV 생생정보'에 직접 출연한다.

오는 3일 방송되는 '생생정보'의 '이PD가 간다' 코너에는 가수 비가 함께한다.

아내 김태희와는 달리 대식가 스타일이라 음식종류가 많아야 한다는 비는 "사실은 '생생정보'의 애청자이며 방송에 소개된 맛집에 직접 찾아가보기도 했다"고 밝혔다.

실제로 찐팬을 자부하며 '생생정보'에 나오겠다고 출연신청을 한 비는 '생생정보'의 간판스타인 이PD를 만난 자리에서 이PD가 방송에서 소개했던 암뽕순댓국밥을 먹으러 가봤다고 털어놨다. 비는 "돼지누린내 나는 국밥같은 걸 좋아하는 식성이어서 방송보고 찾아가봤고 만족했다"고 말했다. 인터뷰 내내 그 어떤 프로그램에 나오는 것보다 '생생정보'에 나오는 것이 신기하다고 말한 비는 지난 1월 1일 KBS 1TV '아침마당'에 출연했던 것을 두고 "KBS아들"이라 주장하기도 했다.

비는 KBS공사창립기념일을 맞아 19세 때 불렀던 KBS 로고송을 즉석에서 불러주기도 했다. 비는 평소 방송에서 자신의 춤을 추던 '생생정보' 이PD를 보곤 "'어쩜 저렇게 능청맞게 잘하지?'라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자신의 애청 프로그램 '생생정보'에 직접 출연한 비의 모습은 오는 3일 저녁 6시 30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