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라이어티 최고령' 지석진
56번째 생일 맞아 대잔치
11년 우정 멤버들의 선물
'런닝맨' 지석진 생일파티/ 사진=SBS 제공
'런닝맨' 지석진 생일파티/ 사진=SBS 제공


SBS ‘런닝맨’의 맏형 지석진이 멤버들과 함께 생일을 맞는다.

오늘(28일) 방송되는 ‘런닝맨’에서는 ‘버라이어티 예능 최고령’ 지석진의 56번째 생일잔치 현장이 공개된다.

최근 ‘런닝맨’ 녹화 오프닝은 지석진의 56번째 생일잔치로 시작했다. 지석진 맞춤형 생일상에 그는 생활한복까지 차려입고 등장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멤버들은 “버라이어티 예능의 최고령이다”, “예능의 역사”라며 지석진 놀리기에 여념 없었다. 특히 11년 케미가 묻어난 멤버들의 반전 선물이 공개되며 역대급 생일잔치가 펼쳐졌다.

30년 우정을 자랑하는 유재석은 지석진의 장수를 기원하며 게이트볼을 준비했고, 지석진이 시범을 보여 큰 웃음을 자아냈다. 이광수는 “이거 사려고 문방구를 여러 군데 다녔다”며 직접 발품 팔아 준비한 ‘지석진 폐활량 증진용’ 선물을 공개했고, 전소민은 편안한 숙면을 위한 죽부인을 선물하며 애정을 드러냈다. 지석진은 양세찬이 선물을 공개하기도 전에 상자만 보고 감동해 웃음을 멈추지 못했는데, 선물이 공개되자 모든 멤버들이 부러움에 엄지를 치켜세우며 감탄을 잇지 못했다.

‘런닝맨’은 오늘(28일) 오후 5시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