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체불가 댄싱머신
역대급 컬래버
비 매니저, 반전 과거?
'전지적 참견 시점' / 사진 = MBC 제공
'전지적 참견 시점' / 사진 = MBC 제공


'전지적 참견 시점' 가수 비와 청하의 안무 연습 비하인드가 공개된다.

27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 142회에서는 비와 청하의 역대급 컬래버 현장이 그려진다.

공개된 사진에는 최근 미니앨범을 함께 작업한 비와 청하의 연습 현장이 담겨 있다. 대체 불가한 에너지를 발산하는 두 사람의 모습이 시청자들의 마음을 한껏 설레게 한다. 두 사람은 파워풀한 커플 댄스와 퍼포먼스로 소름을 유발할 예정.

특히, 비와 청하의 무대 밖 선후배 케미스트리도 궁금증을 더한다. 그런 와중에 비의 매니저가 엉뚱한 매력으로 청하를 빵 터지게 만들었다고 해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또한, 매니저의 깜짝 놀랄 반전 과거도 공개된다고.

그런가 하면 이날 비는 남산 등산 중 예기치 못한 상황에 직면, 진땀을 흘렸다고 하는데. 비는 "원래 이렇지 않은데.."라며 당황하다가도 이내 폭풍 수다 본능을 발산, 남산 공원을 웃음으로 물들인다.

비의 놀라움과 웃음으로 가득한 하루는 27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 142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