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기의 체크인
새 투숙객 안내 '분주'
"아, 죄송하다"
'윤스테이' / 사진 = tvN 영상 캡처
'윤스테이' / 사진 = tvN 영상 캡처


'윤스테이' 최우식이 귀여운 실수를 했다.

26일 오후 방송된 tvN '윤스테이'에는 새로운 외국인 투숙객들을 맞이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끊임없이 들어오는 새 투숙객에 윤여정을 포함한 멤버들은 당황함을 감추지 못했다. 최우식은 몽골 가족들을 인솔하고 방으로 안내했다.

최우식은 '미'의 집을 지나치고 안으로 깊숙하게 들어갔고, 뒤늦게 '미' 열쇠를 발견하고는 자신이 틀렸다는 것을 깨달아 눈길을 끌었다.

최우식은 "죄송하다"라며 실수한 만큼 더 친절하게 가족들에게 안내를 해줬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