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뽕숭아학당' TOP6, 랜선 팬미팅 비하인드 공개
사진=TV조선 '뽕숭아학당' 캡처
사진=TV조선 '뽕숭아학당' 캡처


'뽕숭아학당: 인생학교' 임영웅-영탁-이찬원-정동원-장민호-김희재가 완전체의 모습으로 '제1회 랜선 팬미팅'을 성황리에 완료하며 안방극장에 유쾌한 즐거움을 듬뿍 안겼다.

지난 24일 방송된 TV CHOSUN '뽕숭아학당: 인생학교' 40회는 닐슨코리아 기준 전국 시청률 10.4%를 기록, 분당 최고 시청률은 11.5%까지 치솟으며 수요 예능 전 채널 1위의 위엄을 여실히 증명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지난 14일에 개최된 '제1회 랜선 팬미팅' 비하인드 스토리부터 팬미팅 라이브 현장, 그리고 라이브에서 볼 수 없었던 미공개 영상까지 대방출돼 흥미진진한 볼거리와 들을 거리를 아낌없이 선사했다.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 등 완전체 TOP6는 '제1회 랜선 팬미팅'을 위해 500회 이상의 팬미팅 경력을 가진 '팬미팅 장학생' 우주소녀 쪼꼬미의 지원사격을 받아 본격적인 준비에 돌입했다. TOP6는 우주소녀 쪼꼬미의 지도 아래, 러블리 인사법부터 다양한 버전의 모닝콜, 반전 매력 춤 배우기 등 다양한 수업을 진행했다. TOP6는 앙탈, 귀염, 반존대, 다급 등 다양한 버전의 모닝콜을 상황에 딱 맞게 정확히 표현, 포복절도하게 했다. 춤 수업에서도 역시 자타공인 트로트계 아이돌답게 방탄소년단의 '불타오르네' 안무를 소화해내며 '뽕탄소년단'의 위풍당당함을 발산해 시선을 집중시켰다.

개인 무대에 나선 TOP6는 실전을 방불케 하는 진지한 태도로 리허설에 임하며 팬미팅에 대한 기대감을 드높였다. '6인 6색' 개인 무대의 1등에게는 엄청난 혜택이 주어진다는 긴급 히든 미션이 공지되면서 TOP6의 의욕을 불타오르게 했다.
사진=TV조선 '뽕숭아학당' 캡처
사진=TV조선 '뽕숭아학당' 캡처
본격적으로 시작된 '제1회 랜선 팬미팅'은 TOP6의 다양하고 화려한 개인기 무대를 시작으로 활기차게 문을 열었다. 첫 번째 개인 무대로 이찬원이 '올드팝 메들리'를 보였고, 이찬원은 '뽕숭아학당'에 출연했던 '쎄시봉' 무대의 감동을 그대로 옮겨놓은 듯한 감성 보이스로 팬미팅을 후끈 달아오르게 만들었다. 그 뒤를 이어 장민호는 아이돌 시절 불렀던 유비스의 '별의 전설'을 최초로 선보였고, 탁월한 댄스 실력과 함께 1990년대 댄스 히트곡 리믹스 릴레이를 화끈하게 꾸며 팬들의 환호를 이끌어냈다.

'제1회 랜선 팬미팅'에서는 '뽕숭아학당' CA 대형 프로젝트인 '희남매'의 '눈치제로' 무대가 첫 선을 보였다. 김희재, 홍현희, 김나희로 구성된 트로트 혼성 그룹 희남매는 우여곡절의 연습을 거쳐 완벽한 호흡을 과시하며 화려한 데뷔 무대를 성사시켰다. 또한 정동원은 방탄소년단의 'Dynamite' 댄스를 선보여 형들의 격한 찬사를 불러일으켰다.
사진=TV조선 '뽕숭아학당' 캡처
사진=TV조선 '뽕숭아학당' 캡처
영탁은 소중한 팬들에게 전하는 메시지를 담아 만든 곡 '이불'을 처음으로 공개해 먹먹한 감동을 안겼다. 임영웅은 대학 친구들과 아카펠라 무대를 준비하면서 추억의 모교를 방문하는 열의를 보였던 상태. 팬미팅에서 임영웅과 친구들은 '돌아와요 부산항에, '이제 나만 믿어요' 등을 멋진 화음으로 선보였고, 환상적인 아카펠라 공연을 끝으로 TOP6의 6인 6색 무대가 마무리됐다. 최대 동시 접속자 수에 따른 '히든 미션' 영예의 1등은 이찬원으로 선정돼, 원하는 수업을 들을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지는 영광을 누렸다.

시청자들은 "팬미팅도 즐거웠지만 팬미팅 뒷이야기도 진짜 극꿀잼!", "팬들을 위한 TOP6의 진심과 노력이 보여서 감동이다", "뽕숭아학당에서 TOP6 완전체로 만나니 정말 기쁘고 좋다" "팬미팅 자주자주 하자! 코로나 빨리 끝나서 현장 팬미팅도 할 수 있기를 소망한다" 등 반응을 보였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