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권, 방시혁 선물 공개
요염+도도한 착용샷
김완선, 집순이 일상
'폰클레징' 예고/ 사진=MBC 제공
'폰클레징' 예고/ 사진=MBC 제공


가수 조권이 MBC ‘폰클렌징’을 통해 자신에게 특별한 의미를 갖는 물건을 공개한다.

오늘(23일) 방송되는 ‘폰클렌징’에서는 ‘냥엄마’, ‘개아빠’라는 끈끈한 육아 공감대를 발견하는 김완선과 조권의 모습이 담긴다. 휴대폰 사진을 정리하기 위해 ‘폰클렌징’을 찾은 김완선과 조권은 사진에 담긴 다양한 사연들을 이야기하며 추억을 꺼낼 예정이다.

이와 관련 하이힐을 자랑하듯 도도하게 발을 치켜든 조권의 사진이 시선을 끈다. 조권은 방시혁이 사준 인생 첫 하이힐 사진을 공개하며, 하이힐에 대한 특별한 애정을 털어놓는다. 과거 조권은 무대, 방송 등에서 하이힐을 신은 파격적인 패션을 선보이며 화제를 모은 바. 이러한 조권에게 첫 하이힐은 어떤 의미를 지니는지, 방시혁에게 선물 받은 하이힐에 얽힌 사연이 궁금해진다.

그런가 하면 김완선은 코로나 이전부터 이미 자체 자가 격리 중인 ‘집순이’ 사진들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직접 한 인테리어부터 감탄을 자아내는 취미 생활들을 사진을 통해 모두 공개한다.

특히 김완선이 그린 그림을 본 MC 윤종신, 유인나, 딘딘은 “팔아도 되겠다, 경매하자”고 탐을 냈다는 후문. 김완선은 친가 쪽에서 그림의 유전자를, 외가 쪽에서 춤의 유전자를 물려 받았다고 해 그의 숨겨둔 그림 작품들에 관심이 더해진다.

오늘(23일) 오후 9시 20분 방송되는 ‘폰클렌징’은 3부작 파일럿 프로그램으로, 이날 마지막 회를 내보낸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