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서진 vs 오윤희
"합만 잘 맞으면"
순간 집중력+몰입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영상 캡처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영상 캡처


'집사부일체' 김소연과 유진이 따귀 장면을 재연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는 '펜트하우스2' 김소연, 유진, 이지아가 출연했다.

유진은 "김소연 언니가 나를 때리는 장면이 있었는데 안 맞았는데 다들 맞은 줄 알더라. 합만 잘 맞으면 때린 것처럼 보인다"라고 말했다.

이어 김소연과 유진은 '펜트하우스2' 천서진, 오윤희로 빙의해 직접 연기를 선보였다. 두 사람은 서로 따귀를 때리는 연기를 보였고 순간 몰입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