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년만의 컴백
형들 향한 '저격'
"군대 얘기 여러 번"
'아는 형님' / 사진 = JTBC 제공
'아는 형님' / 사진 = JTBC 제공


샤이니 태민이 멤버들의 군 생활에 얽힌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20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 신곡 'Don't Call Me'로 돌아온 샤이니가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약 3년 만에 컴백을 앞둔 샤이니가 오랜만의 예능 나들이와 함께 화려한 입담을 뽐낸다.

최근 '아는 형님' 녹화에서 샤이니는 완벽한 케미와 입담으로 원조 예능돌다운 예능 컴백을 예고했다.

특히 멤버들이 군대에 가 있던 사이 홀로 활동했던 태민은 형들을 향한 귀여운 저격(?)을 날려 큰 웃음을 안겼다. 태민은 제대한 멤버들의 군대 에피소드에 익숙한 듯 리액션을 보였다. 이에 이수근은 "이미 태민이는 다 아는 얘기 같다. 어쩌면 군대는 태민이가 제일 잘 알 수도 있다"라고 꼬집었다. 이에 태민은 바로 "형들 군대 얘기는 이미 토씨 하나 안 틀리고 여러 번 들어서 잘 안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태민은 "키 형 면회 가려고 했는데 거절당해서 못 갔다"라며 그에 얽힌 비하인드 스토리도 공개했다.

3년 만에 돌아온 샤이니의 빛나는 예능 활약상은 20일 밤 9시에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