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싱어게인' TOP3, MBC 라디오 '별밤' 출연
이승윤X정홍일X이무진X김이나, 훈훈한 모습
다시 만난 참가자와 심사위원
이무진(왼쪽부터), 정홍일, 김이나, 이승윤. /사진제공=쇼플레이 엔터테인먼트
이무진(왼쪽부터), 정홍일, 김이나, 이승윤. /사진제공=쇼플레이 엔터테인먼트


JTBC '싱어게인-무명가수전'(이하 '싱어게인') TOP3(이승윤, 정홍일, 이무진)가 MBC 표준FM '김이나의 별이 빛나는 밤에'(이하 '별밤') 출연을 인증했다.

이승윤, 정홍일, 이무진이 지난 18일 방영된 '별밤'에 등장해 다양한 이야기를 꺼냈다.

이날 TOP3는 서로에 대한 인상을 털어놓으며 남다른 케미를 뽐냈다. 이승윤은 이무진에 대해 "이무진이 없으면 힘들 것이다. 나의 정신적 지주"라고 밝혔다. 이어 정홍일에 대해서는 "찡찡댄다. 하지만 주어진 역할은 120% 완수한다"고 강조했다.

정홍일은 이승윤에 대해 "'배 아픈 가수'라고 하지만, 나는 '배가 고픈 사람'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또 이무진에 대해서는 "형으로 모시기로 했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무진은 이승윤에 대해 "생각보다 끈기와 성실함이 많은 사람이다. 골골대지만 모든 일정을 성실하게 소화해낸다"고 이야기했다. 정홍일에 대해서는 "'싱어게인' 끝나고 안 건데 귀엽다. 어린아이처럼 많이 찡찡댄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TOP3는 팬들을 위해 특별한 라이브를 선사했다. 정홍일은 이문세의 '기억이란 사랑보다'를 선곡해 특유의 짙은 감성을 드러냈다. 이무진은 직접 기타를 치며 9와 숫자들의 '평정심'을 불러 명품 보이스를 과시했다. 이승윤은 자신의 곡인 '구겨진 하루를'과 '달이 참 예쁘다고'를 열창하며 독보적인 매력을 자랑했다.

특히 이번 방송은 TOP3가 '싱어게인' 종영 후 처음으로 라디오 생방송에 출연하는 것으로 알려져 뜨거운 기대를 받은 바 있다. 이들은 경연 비하인드를 비롯해 그동안 숨겨둔 이야기들을 대방출하며 팬들과 실시간으로 소통했다.

이와 관련해 TOP3는 김이나와 함께 '별밤' 출연 인증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네 사람은 라디오 스튜디오 앞에서 브이를 그리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싱어게인'에서 심사위원과 참가자로 만났던 이들이 DJ와 게스트로 재회하게 돼 특별한 의미를 더하기도 했다.

한편 이승윤, 정홍일, 이무진은 쇼플레이 엔터테인먼트와 매니지먼트 계약을 체결해 활발한 활동을 예고했다. 오는 3월 '싱어게인' TOP10 서울 콘서트로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