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 '센터'다운 미모
차은우 "데뷔하고서 알아"
한국판 '올리비아 핫세'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영상 캡처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영상 캡처


'집사부일체' 이승기가 '걸그룹 센터'라는 말이 나오게 된 시작이 유진 때문이라고 말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는 배우 유진이 사부로 출연했다.

유진은 S.E.S.로 1997년 데뷔, 최근에는 '펜트하우스' 오윤희 역할로 출연해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이날 차은우는 "저는1997년생이다"라고 말해 유진을 놀라게 했다.

유진은 "솔직히 나를 언제 처음 알았냐"라고 물었고 차은우는 "데뷔하고 알았다"라고 고백했다.

이승기는 "걸그룹 센터라는 표현의 시초가 유진 선배님 아니냐"라고 말했다. 이어 유진의 과거 사진들이 공개, 지금과 다르지 않은 모습에 시선을 사로잡았다.

차은우는 "한국판 올리비아 핫세라고 하시더라"라고 말했고, 유진은 "은우 씨 처음 보는데 사람이 됐네"라고 말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