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대패밀리 vs 불나방
"기대 이상이다"
아내 김수연, 키퍼 활약
'골때리는 그녀들' / 사진 = SBS 영상 캡처
'골때리는 그녀들' / 사진 = SBS 영상 캡처


'골때리는 그녀들' 김병지 감독이 팀원들의 사기를 북돋웠다.

12일 오후 방송된 SBS '골때리는 그녀들' 2회에는 국대패밀리 팀과 불나방 팀의 준결승전이 그려졌다.

국대패밀리 감독 김병지는 "1분 정도만 쿨다운시켜라. 심호흡을 차분히 해라. 기대 이상으로 잘 해주고 있으니까 후반전에 마무리만 잘 해주면 된다"라고 말했다.

김병지는 전미라, 한채아의 활약을 칭찬했다. 이어 "몸으로 해서 막는 게 나을 수도 있다"라며 골키퍼 담당인 그의 아내 김수연에게 조언을 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