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궁민, '미우새' 출격
"은행원 남동생있지만, 내 돈은 내가 관리"
솔직+털털 매력 大방출
'미우새' 남궁민./사진제공=SBS
'미우새' 남궁민./사진제공=SBS


설 연휴에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 ‘믿고 보는 배우’ 남궁민이 출연한다.

오는 14일 방송되는 ‘미우새’에서는 남궁민이 완벽한 연기력에 감춰진 인간미 넘치는 반전 매력으로 모(母)벤져스와 특급 케미를 선보인다.

‘2020 SBS 연기대상’에서 영예의 대상을 수상한 배우 남궁민이 등장하자, 母벤져스는 “눈빛이 살아있다”, “목소리가 정말 특별하다”, “연기를 너무 잘 하신다”며 폭풍 칭찬을 쏟아낸다. 이에 남궁민은 “1년 동안 받을 칭찬을 다 받은 것 같다”며 겸손한 모습으로 훈훈함을 자아낸다.

이어 남궁민은 애틋한 남동생에 대한 반전 일화를 털어놓아 모두를 어리둥절(?)하게 만든다. 지금의 남궁민을 있게 해준 은행원 동생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하지만, "제 돈은 제가 관리한다"며 예금은 다른 은행에 맡긴다고 충격 고백한 것.

뛰어난 연기력 때문에 배우 박성웅에게 ‘사이코 패스’로 오해를 받았던 웃픈 일화도 소개한다. 더불어 "넌 특별한 사람이 아니다"라는 냉정한 돌직구로 아들의 꿈을 좌절시킨 어머니의 사연까지 공개해 모두의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고.

‘대상 배우’ 남궁민의 인간적 매력은 오는 14일 오후 9시 5분 방송되는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