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다현, '훨훨훨' 무대
"실력이 성인 이상"
박선주, 변화 기대
'미스트롯2' / 사진 = TV조선 영상 캡처
'미스트롯2' / 사진 = TV조선 영상 캡처


'미스트롯2' 김다현이 심사위원들로부터 극찬을 받았다.

11일 밤 방송된 TV조선 '미스트롯2'에는 준결승 레전드 미션 무대가 그려졌다.

김다현이 등장, 한층 더욱 성장한 모습에 모두가 놀라움을 드러냈다. 이어 김다현은 한서린 목소리로 '훨훨훨' 무대를 꽉 채웠다.

장민호는 "적을 게 없다"라며 감탄했고, 김준수는 "어린이치고 잘했다는게 아니라 실력 자체가 성인 이상이다"라며 감탄했다.

박선주는 "기술적인 부분은 굉장히 실력자고 훌륭하다. 그래서 뭐가 더 보고싶은 느낌이다. 새로운 게 나와줘야하지 않을까, 하는 개인적인 아쉬움이 들었다"라고 평했다.

원곡자 김용임은 "무대를 하면서 어떤 생각을 했느냐"고 물었고, 김다현은 "마지막 무대라고 생각하고 여한없이 부르자고 생각했다"라고 똑부러지게 답했다. 김용임은 "감정의 절제가 가장 중요한 곡인데 다현이가 너무 잘해줬다. 목소리가 정말 건강하다고 생각한다"라고 칭찬했다.

한편, 심사위원들은 김다현에게 총 1000점 만점에 940점을 줬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