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혜련X신효범 '열창'
'아나까나' 파워풀 노래
개막식 흥 폭발 무대
'골때리는 그녀들' / 사진 = SBS 영상 캡처
'골때리는 그녀들' / 사진 = SBS 영상 캡처


'골때리는 그녀들' 조혜련이 자신의 노래 '아나까나'를 불렀다.

11일 오후 방송된 SBS '골때리는 그녀들'에는 신효범과 조혜련이 개막식의 흥을 높이는 노래를 선보였다.

신효범은 자신의 명곡 '난 널 사랑해'를 열창했다. 이를 듣던 출연자들은 "진짜 잘한다, 대박"이라며 크게 놀라워했다.

이어 MC 이수근은 "다른 팀도 있으면 말해라"라며 노래 바통을 이어가라고 말했고, 가수로도 활동했던 조혜련이 추천됐다. 이에 이경실은 "'아나까나'는 수준미달로 방송에 안돼"라고 말했지만, 조혜련은 "'아나까나'는 SBS에서는 돼. SBS에서만 돼"라며 시원하게 열창을 해 눈길을 끌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