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장수 육아 예능
6주년 기념달력
꾸준히 사랑 나눠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제공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제공


'슈퍼맨이 돌아왔다'가 설을 맞이해 의미 있는 선행을 실천했다.

10일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가 한국소아암재단과 한국어린이난치병협회에 각각 KF94 마스크 3만 장과 손 소독제 2,021개를 기부했다. 이는 코로나19로 더욱 힘든 시간을 보내는 어린이들을 위한 것으로, 명절을 맞아 따뜻한 사랑을 나눈 것이다.

그동안 '슈돌'은 꾸준히 기부 활동을 펼쳐왔다. 앞서 4주년을 맞이해 열었던 나눔마켓, 6주년 기념 달력 등 다양한 프로젝트를 통해 도움이 필요한 곳에 나눔을 실천한 바 있다.

특히 '슈돌'은 소외 아동, 저소득층 장애 아동 등 도움이 필요한 아이들을 위한 활동에 앞장섰다. 아이들이 주인공인 방송인 만큼 어린이들의 밝은 미래를 위해 적극적으로 나선 것.

이번에도 '슈돌'은 한국소아암재단과 한국어린이난치병협회를 기부처로 선택하며 모든 어린이의 밝은 미래를 응원하는 진심을 보여줬다. 시청자로부터 받은 사랑을 꾸준히 나누고 있는 '슈돌'이 앞으로는 또 어떤 선한 영향력을 보일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선한 영향력으로 최장수 육아 예능의 모범을 보여주고 있는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일요일 밤 9시 15분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