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강다니엘, MV 촬영 중 위기?
스태프들 위한 경품 이벤트 직접 마련 '훈훈'
'전참시' 강다니엘 / 사진제공=MBC
'전참시' 강다니엘 / 사진제공=MBC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 강다니엘이 돌아온다.

오는 13일 방송되는 '전참시' 140회에서는 강다니엘의 신곡 뮤직비디오 촬영 현장이 그려진다.

앞서 '전참시'에 출연해 매니저와 웃음 가득한 케미스트리를 선보였던 강다니엘. 이날 방송에서는 신곡 '파라노이아(PARANOIA)' 뮤직비디오 비하인드를 공개한다. 공개된 사진 속 강다니엘은 치명적인 매력을 한껏 드러내고 있어 눈길을 끈다.

강다니엘은 뮤직비디오 촬영 중 갑작스럽게 찾아온 위기에 모두를 안타깝게 했다. 스태프들은 "촬영은 어떻게 하냐"는 반응을 드러냈다. 강다니엘이 "데뷔하고 나서 제일 힘들다"고 밝힌 사연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하지만 강다니엘은 막상 촬영이 시작되자 언제 그랬냐는 듯 파워풀한 댄스를 소화했다. 그는 예상치 못한 상황에도 표정 하나 변하지 않고 카리스마를 과시, 프로페셔널한 매력으로 감탄을 자아냈다.

강다니엘은 고생한 직원들을 위해 직접 경품 이벤트를 마련했다. 고급 의류 관리기부터 최신형 스마트폰까지, 통큰 경품 사수를 위한 직원들의 팽팽한 긴장감에 현장은 웃음바다가 됐다.

강다니엘의 뮤직비디오 촬영 현장은 오는 13일 밤 11시 5분 '전참시'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