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아노치는 뒷모습
"내 맘 같지 않아"
영화 '세자매' 출연
장윤주 / 사진 = 장윤주 인스타그램
장윤주 / 사진 = 장윤주 인스타그램


모델 장윤주가 우울한 감정을 털어놨다.

5일 장윤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너무 달렸나. 지친다. 내 맘 같지 않던. 사람들. 체력. 그냥 오늘은 좀 우울하자"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피아노 앞에 앉아있는 장윤주의 뒷모습이 담겨있다. 장윤주는 포근해보이는 집에서 페달을 밟으며 피아노를 치고 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무슨 일이에요", "잠깐 쉬었다 가도 괜찮아요", "가족들과 좋은 시간 보내세요", "우울함을 인정하는게 회복의 시작"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장윤주는 영화 '세 자매'에 출연, 문소리, 김선영 등과 호흡을 맞췄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